홍성군, ‘스마트 공립박물관 구축사업’ 공모 선정

윤여금 기자 | 기사입력 2021/02/17 [08:59]

홍성군, ‘스마트 공립박물관 구축사업’ 공모 선정

윤여금 기자 | 입력 : 2021/02/17 [08:59]

▲ ⓒ청솔뉴스 PINENEWS 


[청솔뉴스 PINENEWS=윤여금 기자]홍성군 홍주성역사관이 문화체육관광부에서 주관한 ‘2021년 스마트 공립박물관 구축 지원 사업’ 공모에 최종 선정되었다.

 

정부의 한국판 뉴딜사업으로 추진된 ‘스마트 공립박물관 구축 지원 사업’은 4차 산업혁명시대의 정보통신기술(ICT)을 활용한 콘텐츠 개발과 시스템 구축을 통해 박물관 이용률과 만족도를 높기기 위한 사업이다.

 

사적 제 231호 홍주읍성 내에 건립된 홍주성역사관은 총사업비 2억 원(국비 1억, 지방비 1억)으로 정보통신기술을 활용한 스마트 도슨트앱을 구축하여 홍주성역사관과 홍주읍성을 방문하는 관람객들에게 다양한 전시·체험 콘텐츠를 제공하고, 비대면 전시 플랫폼을 구축하여 언제 어디서나 홍주성역사관의 전시프로그램을 안내할 예정이다.

 

유대근 역사문화시설관리사업소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4차 산업혁명시대의 미래기술을 접목한 홍성의 문화재와 박물관 프로그램을 관람객들에게 제공하여, 지역의 발전과 미래 성장 동력 창출을 위한 발판으로 삼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사업에 전국 268개의 공립박물관·미술관이 공모했으며 1차 서류심사와 2차 발표심사를 거쳐 최종 65개의 박물관과 미술관이 선정됐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영상
[포토] 2021 첫 일출...월명동 전망대에서 희망을 보다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