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광역시교육청 일상감사로 3억8천만원 예산절감

2020년 일상감사를 통한 주요사업 효율적 추진

김지나 기자 | 기사입력 2021/01/27 [13:09]

대전광역시교육청 일상감사로 3억8천만원 예산절감

2020년 일상감사를 통한 주요사업 효율적 추진

김지나 기자 | 입력 : 2021/01/27 [13:09]

[청솔뉴스=김지나 기자] 대전광역시교육청은 2020년에 시행한 교육시설공사 등 127건의 주요사업에 대해 계약 전 일상감사를 실시하여 3억 8천만원의 교육예산을 절감하는 성과를 거두었다고 밝혔다.

일상감사는 주요사업 집행에 앞서 사업의 적법성 및 타당성을 점검하고, 원가산정·공법·계약방식의 적정성 등을 심사하여 예산 낭비를 예방하고 효율적인 사업추진을 강화하기 위한 제도이다.

2020년 일상감사로 127건을 심사하였으며 시설공사 99건, 물품구입 16건, 용역계약 4건, 예비비 사용 8건으로 시설공사 일상감사 비중이 78%로 가장 높게 나타났다.

특히 작년에는 마스크 및 손소독제 구입, 열화상카메라 구입 등 코로나19 방역관련으로 15건의 물품구입과 7건의 예비비 사용에 대하여 신속하게 일상감사를 단축 처리하여 일선학교에 방역물품을 긴급 지원하기도 하였다.

일상감사는 2016년(45건)⇨2018년(96건)⇨2020년(127건)으로 해마다 증가하고 있으며,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감사기간을 7일에서 4일로 단축 운영하고 있다.

대전교육청 박홍상 감사관은 "올해는 일상감사 시 잘못된 점만을 강조하기 보다는 근본적 문제를 해결할 수 있도록 사업부서와 공감과 소통을 통한 사전예방 활동을 강화할 계획 ”이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영상
[포토] 2021 첫 일출...월명동 전망대에서 희망을 보다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