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산군, 예산황토사과 2021년 첫 수출길 오르다

윤여금 기자 | 기사입력 2021/01/11 [09:05]

예산군, 예산황토사과 2021년 첫 수출길 오르다

윤여금 기자 | 입력 : 2021/01/11 [09:05]

▲ ⓒ청솔뉴스 PINENEWS 


[청솔뉴스 PINENEWS=윤여금 기자]예산군은 8일 예산능금농협(조합장 권오영) 및 스마일무역(대표 오태준)과 군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예산농산물유통센터(APC)에서 예산황토사과 러시아 수출 출하식을 가졌다.

 

이번에 수출되는 예산황토사과는 총 14.5톤 규모로 품질이 우수해 현지에서 경쟁력이 있으며 점차 수출량을 늘려나갈 계획이다.

 

비옥한 토양과 일조량이 풍부한 재배환경에서 생산되는 예산황토사과는 타 지역의 사과보다 품질이 우수해 전국적으로 인기가 높으며, 매년 꾸준한 해외 수출을 통해 현지로부터 높은 호응을 얻고 있다.

 

황선봉 군수는 “이번 수출은 코로나19로 수출길이 막혀있는 상황에서도 지난해에 이어 수출하는데 의미가 있다”며 “예산의 대표 농특산물인 황토사과와 더불어 다양한 신선농산물의 수출확대를 추진하고 농산물 내수가격의 안정과 농가 소득증대를 위해 수출물류비 지원, 수출선도조직 육성 등 수출경쟁력 강화를 위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예산황토사과는 지난해 12월말 기준 러시아로 29.8톤, 배는 18.3톤이 해외 수출 길에 올랐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영상
[포토] 2021 첫 일출...월명동 전망대에서 희망을 보다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