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산군, 2019년 군민대상 수상자 선정

임하나 기자 | 기사입력 2019/09/03 [11:15]

금산군, 2019년 군민대상 수상자 선정

임하나 기자 | 입력 : 2019/09/03 [11:15]

[청솔뉴스PINEENWS=임하나 기자] 금산군이 올해 군민대상 수상자에 교육문화 및 체육진흥부문에 김창기님(60, 금산읍), 특별공로부문에 유오종님(53, 대전)이 선정됐다고 3일 밝혔다.


군은 830일 군청 상황실에서 문정우 군수를 포함 심사위원 15명이 참석해 28회 금산군 군민대상 심사위원회를 열고 최종 선정했다.

 

▲     © 청솔뉴스 PINENEWS (왼쪽 김창기님, 오른쪽 유오종님)



김창기님은 1992년부터 현재까지 충청남도 무형문화재 제16호 물페기농요의 보존과 육성에 일조하고 있으며, 2012년 물페기농요의 예능보유자로 지정됐다. 금산농악보존회 소리모임 풍각쟁이, 보석사 은행나무대신제 보존회, 금산민속예술보존회 등 다양한 문화예술 단체의 창립과 활성화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유오종님은 1991년부터 금산인삼골 합창단 지휘자를 29년간 역임해 오면서 각종 합창경연대회에 참가하여 우수한 성적을 거뒀다문화의 불모지로 여겨지던 금산지역에 수준 높은 합창음악을 뿌리내리게 하고 지역 문화예술의 진흥에 헌신해왔다.

군민대상은 매년 각 분야에서 군 발전에 앞장선 군민을 선정해 시상하며 1991년 이후 총 67명의 수상자를 배출했다.

산업진흥, 사회봉사부문은 심사결과 올해는 수상자를 내지 않았다.

시상식은 106일 인삼축제 폐막식에서 갖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