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정보자원관리원, 정부혁신의 날개를 달다

제2회 행정안전부 혁신현장 이어달리기 개최

유준선 기자 | 기사입력 2019/08/20 [10:33]

국가정보자원관리원, 정부혁신의 날개를 달다

제2회 행정안전부 혁신현장 이어달리기 개최

유준선 기자 | 입력 : 2019/08/20 [10:33]

[청솔뉴스 PINENEWS=유준선 기자] 행정안전부는 8월 19일(월), 14시에 윤종인 행정안전부 차관과 국가정보자원관리원장, 혁신업무 담당자 등 1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대전 국가정보자원관리원에서 ‘제2회 행정안전부 혁신현장 이어달리기’ 행사를 개최한다.

정부혁신을 주도하는 행정안전부는 혁신적 포용국가로의 이행을 뒷받침하는 정부의 혁신적 변화를 선도하고, 국민의 정책과정 참여 확대로 국정신뢰도를 높여 나아가고 있다.

이와 함께 내부적으로는 일하는 방식을 개선하고, 직원의 혁신역량 강화를 위한 교육과 부내 혁신을 추진 중이다.

혁신에 대한 열정과 의지를 혁신 상징물인 ‘혁신 망원경’에 담아 전달하는 이어달리기 형식으로 진행되는 ‘행정안전부 혁신현장 이어달리기’ 는 행정안전부 본부 및 소속 기관의 혁신 우수사례를 함께 공유하고, 지속적인 혁신 분위기를 조성하자는 취지로 개최하는 행사이다.

이날 행사는, ‘운영혁신으로 데이터 강국 준비’, ‘인공지능기반 보안체계 구축’, ‘빅데이터로 정부혁신의 날개를 달다’ 등 3건의 우수혁신사례 발표와 차기 이어달리기 개최기관에 상징물을 전달하는 순으로 진행된다.

‘운영혁신으로 데이터 강국 준비’라는 주제로 발표되는 사례공유 시간에는 45개 입주기관 1,130개 업무데이터를 원본데이터와 임시데이터로 분류한 다음 원본데이터 중 활용성이 저하된 데이터를 삭제·이관함으로써 향후 들어갈 관리비용 133억의 예산을 절감한 사례가 소개된다.

‘인공지능기반 보안체계 구축’ 사례발표 및 공유시간에는 날로 지능화·조직화되고 있는 사이버공격에 대한 대응능력 강화를 위해 민·관·학연으로 인공지능 기반의 차세대 보안체계를 구축하는 과정을 소개한다.

마지막으로, ‘빅데이터로 정부혁신의 날개를 달다’ 사례발표 및 공유시간에서는 중앙부처, 자치단체, 민간협업으로 빅데이터를 분석하고, 그 결과를 복지 사각지대 해소 정책수립 등에 활용한 사례를 발표한다.

윤종인 행정안전부 차관은 “혁신은 정부와 국민이 원하는 일을 함께 할 때 진정한 혁신으로 이어질 수 있는 것이며, 국민과 공감·소통하면서 끊임없이 도전하면, 그 도전은 결실을 맺을 수 있을 것이다.”라며 “이번 행사를 통해 혁신 분위기가 널리 확산되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제3회 혁신행정 이어달리기 행사는 오는 9월에 본부 안전정책실 주관으로 개최할 계획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