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인정책’ 격리형에서 놀이형으로 전환 모색

15일 노인정책 전환 모색 위한 업무협약 체결…협력관계 구축

윤여금 기자 | 기사입력 2020/09/15 [18:49]

‘노인정책’ 격리형에서 놀이형으로 전환 모색

15일 노인정책 전환 모색 위한 업무협약 체결…협력관계 구축

윤여금 기자 | 입력 : 2020/09/15 [18:49]


[청솔뉴스=윤여금 기자] 충남도는 15일 한국프레스센터 국화홀에서 제주특별자치도, 10개 시·군·구 등과 함께 ‘노인정책 전환 모색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에는 도와 제주특별자치도, 공주시, 완주군, 서울 성동구·광진구·성북구·강동구·영등포구, 부산 사하구, 인천 미추홀구, 광주 남구 등 12개 지자체와 한국매니페스토실천본부, 서울신문 등이 참여했다.

양승조 지사와 원희룡 제주도지사, 김정섭 공주시장 등 지자체장, 이광재 한국매니페스토실천본부 사무총장 등 1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연 이번 협약식은 협약 설명, 서명, 교환 등의 순으로 진행했다.

이날 협약을 통해 각 기관은 시설격리형에서 놀이형으로의 노인 정책 전환을 위한 협력관계를 구축하고, 확산 운동에 참여키로 했다.

또 노인정책전환포럼 구성을 위한 실무협의회 결성도 지원할 계획이다.

이 자리에서 양 지사는 “노인 인구가 증가하고, 기대수명이 늘어나고 있지만 사회관계 활동 부족 등 사회적 여건이 미흡해 건강수명은 정체되고 있는 상황”이라며 “이번 협약을 통해 어르신들을 위한 놀이터 조성 등 건강하고 행복한 노후생활을 보장하는 데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도는 현재 총사업비 5억 원을 투입해 공주시 금성동 일원에 어르신 놀이터 조성을 추진 중이며 △노인 생활안정 지원 △노인맞춤돌봄서비스 제공 △치매전담형 장기요양시설 확충 및 경로당 운영 내실화 △75세 이상 어르신 시내버스 및 여객선 운임 지원 등 다양한 노인복지정책을 펼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영상
가을로 익어가는 감나무
1/5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