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려견도 톡소플라즈마증 감염 주의하세요

대전보건환경硏, 반려견 250두 검사 인수공통전염병 12건 검출

김지나 기자 | 기사입력 2019/12/09 [11:56]

반려견도 톡소플라즈마증 감염 주의하세요

대전보건환경硏, 반려견 250두 검사 인수공통전염병 12건 검출

김지나 기자 | 입력 : 2019/12/09 [11:56]

[청솔뉴스 PINENEWS=김지나 기자] 그동안 고양이를 통해 주로 감염되는 것으로 알려졌던 톡소플라즈마증(인수공통전염병)이 반려견에서도 검출돼 주의가 요구된다.

대전시 보건환경연구원은 지난 9월부터 11월까지 반려동물 축제 현장과 동물병원 내원 반려견 250두를 대상으로 진드기 매개 질환인 라임병, 아나플라즈마증, 에르리키아증과 모기 매개 질병인 심장사상충증, 톡소플라즈마증 등 인수공통전염병 검사를 실시했다.

검사 결과 심장사상충증에 3마리, 아나플라즈마증에 2마리, 그리고 톡소플라즈마증에 7마리 등 모두 12마리가 인수공통전염병에 감염된 것으로 나타났다.

이 중 가장 많이 검출된 톡소플라즈마증은 일반적으로 고양이 분변을 통해 사람이나 다른 동물에 전파되는 전염병으로 알려져 있으나, 이번 보건환경연구원의 검사 결과 고양이뿐만 아니라 반려견도 톡소플라즈마증에 다수가 감염된 것으로 나타나 반려견 견주들도 주의가 요구된다.

대전시 전재현 대전보건환경연구원장은 “진드기와 모기에 대한 주의도 필요하지만 산책 시 목줄을 하지 않고 산책하는 경우 다른 동물의 배설물에 접촉해 인수공통전염병에 감염되기 쉽다”며 “반려견과 산책 시 반드시 목줄을 하고 배설물이 생겼을 경우 즉시 수거해 혹시 모를 인수공통전염병 전파를 방지할 수 있도록 주의해 주시기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