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지진으로부터 안전한 서울시’전문가 심포지엄

필로티 구조물 내진보강 방안, 지진발생시 비구조재에 의한 피해방지 등 논의

고한경 기자 | 기사입력 2019/12/03 [08:09]

서울시‘지진으로부터 안전한 서울시’전문가 심포지엄

필로티 구조물 내진보강 방안, 지진발생시 비구조재에 의한 피해방지 등 논의

고한경 기자 | 입력 : 2019/12/03 [08:09]

[청솔뉴스 PINENEWS=고한경 기자] 서울시는「지진으로부터 안전한 서울시」주제로 지진안전 심포지엄을 오는 12월 3일(화) 오후 4시 서울시청 바스락 홀(지하2층)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경주, 포항 지진 등 한반도에 비교적 큰 지진이 발생함에 따라 우리나라가 더 이상 지진 안전지대가 아니라는 인식이 조금씩 생기고 있으나, 여전히 서울시 건축물 내진성능 확보 비율은 16%정도로 일반 시민들에게 지진과 내진보강은 접근하기 어려운 분야이다.

이번 심포지엄은 지난 9월 추진한 지진안전 대시민 심포지엄「지진으로부터 안전한 우리집」에 이어서 개최되는 전문가 심포지엄으로, 건축구조기술사, 건축공학과 교수 등 관련분야 전문가들이 필로티 구조물, 비구조재 등 건축물 내진성능 개선과 관련된 주제를 가지고 현실적인 대책방안을 안내하고 질의응답을 통하여 시민들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할 예정이다.

주요내용은 서울시에서 `지역건축안전센터 소개 및 민간건축물 내진 성능 개선 지원사업 추진 경과`를 설명하고, 이어서 전문가 발제는 ① 필로티 구조물의 내진성능 보강(이호찬 건축구조기술사회 부회장), ② 지진발생시 비구조재에 의한 피해방지(단국대 이상현 교수), ③ 긴급 피난시설 소개(단국대 엄태성 교수) 순으로 진행된다.

류훈 주택건축본부장은 “이번 전문가 심포지엄을 통해 지진안전에 대한 경각심을 고취시키고, 민간건축물 내진보강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는 뜻 깊은 자리가 될 것으로 기대되며, 앞으로도 이러한 자리가 지속적으로 이루어져 지진에 안전한 도시환경 조성에 서울시가 앞장서겠다.”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