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의회 행정복지위원회, 2020년도 예산안 등 심사

권시연 기자 | 기사입력 2019/12/03 [07:26]

세종시의회 행정복지위원회, 2020년도 예산안 등 심사

권시연 기자 | 입력 : 2019/12/03 [07:26]

[청솔뉴스 PINENEWS=권시연 기자] 세종특별자치시의회 행정복지위원회(위원장 채평석)는 제59회 제2차 정례회 기간 중인 25일부터 29일까지 5일간 ‘2020년도 예산안 및 기금운용계획안’을 심사했다.

행정복지위원회(이하 행복위) 소관 2020년 예산 규모는 7,465억 1,828만 8천원으로 전년도 예산액 대비 144억 9,196만 7천원(1.98% 증가)을 증액 편성 됐으며, 세입예산안과 기금운용계획안은 원안 가결되었다.

세출예산은 사업비 과다 계상, 산출근거 부족, 행사의 검소화 등 예산의 부적정 편성 사례를 세밀하게 심사하여 ‘시정 이미지 포털사이트 홍보’ 등 54개 사업에서 28억 1,805만 6천원을 감액했다.

또한, 행복위는 임산부의 엽산제 및 철분제 지원 사업, 하수관로 특수방역 사업, 지역정신건강증진센터 운영, 사회복지관 운영, 장애인 권익 홍보기관 운영, 민간어린이집 차액 보육료 지급, 산모.신생아 건강관리비 지원 사업 등 61개 사업에서 감액분인 28억 1,805만 6천원을 증액했다.

채평석 행정복지위원장은 “시의 어려운 재정상황을 감안해 시민의 복리 증진과 편익 향상을 위한 필수불가결한 예산은 증액하고 사업 효과가 불분명하거나 시급성이 떨어지는 사업의 예산은 감액하는 등, 세종시민들의 건강과 삶의 질 향상 및 출산장려에 중점을 두어 예산심사를 했다”고 밝혔다.

행정복지위원회가 심사한 2020년 본예산안은 12월 5일 예산결산특별위원회를 거쳐 12월 13일 제59회 제2차 정례회 5차 본회의 의결로 최종 확정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